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 고철 자급 “2030년 양적 균형”…SRR

기사승인 2020.09.24  15:51:50

공유
default_news_ad1

일본 고철 조사연구 기관인 철리사이클링리서치(SRR)는 한국 고철이 2030년 양적 균형을 맞출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등급별 수급 불균형으로 수입과 수출이 동시에 진행되는 형태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SRR은 2019년 한국의 내수 고철 공급량은 1995만톤으로 전기로 고철 소비량 2506만톤에 511만톤 부족했다. 이에 650만톤의 고철이 수입됐다고 전했다.

2030년에는 노폐 스크랩 증가로 내수 공급량이 2380만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반면, 고철 소비량은 2400만톤대로 낮아져 양적 균형을 맞출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생철 등 고급 고철의 부족으로 수입이 유지되며, 저급 고철의 수출이 본격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2050년에는 내수 고철 공급이 2855만톤으로 증가한다. 반면, 소비량은 2170만톤 수준으로 감소해 680만톤의 잉여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했다.

*** 보고서 전문은 http://srr.air-nifty.com 에서 다운 받을 수 있습니다

스틸프라이스 steelprice@steelprice.co.kr

<저작권자 © 스틸프라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분석&전망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